본문 바로가기

Hana 피플44

‘텅 빈 중심’에서 이야기를 짓는 차혜림 작가와의 인터뷰 작업실은 다소 어수선했다. 전시를 막 끝낸 작품들이 속속 배달되어 왔는데, 그것들은 얼마 뒤 다른 곳으로 옮겨질 운명이었다. 마치 배웅과 마중을 동시에 받고 있는 사람의 표정처럼, 작품들은 애매하게 부려져 있었다. 인터뷰를 하기 위해 작업실 안쪽으로 들어갔다. 벽걸이 시계가 하나, 탁상시계가 둘 보였는데, 세 개 다 멈춰서는 각각 다른 숫자를 가리키고 있었다. 여기도 아니고 저기도 아닌, 지금도 아니고 언제도 아닌, 낯설고 애매한 시공간에 떨어진 기분이었다. 마치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처럼 몸이 줄어든 채 그녀의 작품 안으로 들어간 것 같았다. Q. 얼마 전 ‘제13회 송은미술대상’에서 우수상을 받으셨죠. 축하합니다. 정신없으셨겠어요. 네, 출품작 전시회가 2월 중순에 끝났어요. 작년엔 송은미술대상 전시 .. 2014. 4. 9.
영국 팝 아티스트 줄리언 오피 : 도시를 걷는 사람들, 그 아름다움과 에너지 영국 팝아티스트의 경쾌한 행보 “예술은 하나의 은유이자 상징입니다. 산문이 아니라 시인 것이죠. 이미 만 들어진어떤것에서더큰진실을찾는과정말입니다.”영국현대미술의 아버지라 불리는 마이클 크레이그 마틴(Michael Craig Martin)이 말한 예술의 정의에는 흔들리지 않는 단단한 심지가 박혀 있다. 데미언 허스트, 트레이시 에민 등 골드스미스 컬리지 출신의 yBa 아티스트들이 그의 가르 침을 받고 세계적인 아티스트 반열에 올랐다. 1982년 졸업한 줄리언 오피도 그 중 한 명이다. 현대 시각예술에 대한 스승의 확고한 가르침은 그에게 적잖은 영향을 미쳤다. 공공 사인물과 상형문자를 연상시키는 고도로 단순화 된 인물 형상, 대량 생산을 목적으로 만들어진 기술을 차용한 작품은 현대 사회에 지적이면서도 아름다.. 2014. 4.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