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부자26

가난한 사람에겐 없는 이것! 성공을 부르는 라이프 로드맵 많은 성공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들어 보면 구체적인 목표를 가지고 있다는 것이 공통점인데요. 최종적으로 이루고 싶은 목표를 어떻게 세웠는지에 따라 그 결과는 크게 달라집니다. 오늘은 하나은행 1Q블로그와 함께 가난한 사람에게는 없지만 성공한 부자들은 꼭 가지고 있는 ‘삶의 지도’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참고도서 『1페이지 꿈 지도』 경제적으로나 사회적으로 성공한 사람일수록 구체적인 삶의 목표를 가진 경우가 많다고 하는데요. 특히 자산 관리 전문가들은 목표를 명확하게 세울수록 더 빠르게 부자가 될 수 있다고 조언합니다. 실제로 도시락 전문 업체를 창업해 영국 400대 부자에 오른 한 사업가는 목표와 데드라인을 구체적으로 정하고, 실행 여부를 수시로 확인한 것이 자신의 성공의 비결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 2021. 3. 4.
가난한 사람들이 자주 하는 착각 3가지! 내 돈은 다 어디 갔지? 특별히 낭비를 하거나 저축을 하는 것도 아닌데 돈이 줄줄 새는 경험을 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번 돈이 다 어디 갔는지 모르겠다”라는 말을 입에 달고 사는 케이스인데요. 혹시 자신도 모르게 가난을 부르는 착각 속에 빠져 있는 것은 아닐지 생각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스스로는 합리적인 소비를 한다고 믿지만, 실제로는 경제적으로 어려워질 수밖에 없는 패턴을 반복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죠. 오늘은 하나은행 1Q블로그와 함께 가난한 사람들이 자주 하는 대표적인 착각들에 대해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매달 생활비가 모자란다고 불평하는 분들에게는 한 가지 공통점이 있습니다. 바로 ‘이 정도 소비는 괜찮다’는 합리화에 능하다는 것인데요. 값비싼 자동차를 모는 것도 아니고, 수백만 원짜리 명품을 사들이는 것도 아니니 크.. 2021. 2. 4.
가난이 DNA를 공격한다? 부자일수록 오래 사는 이유 소득이 높을수록 의료 서비스에 대한 접근이 높아질 수밖에 없는데요. 부자가 더 건강하게 오래 사는 것이 어쩌면 당연하게 보일 수도 있습니다. 실제로 고소득자가 저소득자에 비해 더 장수한다는 통계 결과가 속속 발표되고 있습니다. 부자보다 가난한 사람의 수명이 짧은 데에는 의료 서비스에 대한 부분 이외에 또 다른 비밀이 숨겨져 있다고 하는데요. 경제적 여건이 인간의 DNA와 수명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합니다. 오늘 하나은행 1Q블로그와 함께 경제적 환경이 우리의 DNA에 끼치는 영향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보건복지부가 최근 발표한 자료에 의하면, 한국인의 기대수명은 82.7세입니다. 80.7년인 OECD(경제협력개발기구)의 평균 기대수명보다 2년 더 높은 수치인데요. 눈에 띄는 점은 고소득층과 저.. 2021. 1. 28.
부자와 겨울 사이에 어떤 비밀이? 부와 날씨의 상관관계 날씨와 부자 사이의 연관성을 나타내는 흥미로운 조사 결과들이 있는데요. 공교롭게도 부자 가운데 겨울에 태어난 사람이 많다는 사실입니다. 과연 날씨는 부자가 되는 데 어떤 영향을 끼치는 걸까요? 오늘은 하나은행 1Q블로그와 함께 부와 계절 사이에 얽힌 다양한 이야기를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한 분석업체에 따르면, 우리나라의 100대 부호 중 약 40%가 양력 기준으로 겨울에 태어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겨울에 태어난 부자 중 창업자 비율은 더 높았는데요. 100대 부자 중 자수성가한 사례는 모두 29명이며, 이 중에서 60%인 17명이 겨울에 태어났습니다. 이러한 현상이 우리나라에만 적용되는 것은 아닌데요. 경제잡지 포춘이 발표한 자료에 의하면, 미국의 자수성가형 젊은 부호 40명 가운데 10명 이상의 별.. 2021. 1. 26.
가난은 사람의 뇌까지 변형시킨다? 경제력이 두뇌에 미치는 영향 ‘개천에서 용 난다’는 속담이 옛 말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개인의 노력이나 재능만으로 환경을 극복하는 경우를 점점 찾아보기 어려워지고 있는데요. 실제로 가난한 환경이 뇌 기능을 떨어뜨린다는 연구 결과도 잇따라 나오고 있습니다. 최근 실시된 고등학교 1학년 학업탄력성 분석에서는 상위권 100명 중 저소득층이 단 3명에 불과하다는 결과가 도출되기도 했는데요. 경제력은 우리 두뇌에 어떤 영향을 끼치고 있는 걸까요? 오늘은 하나은행 1Q블로그와 함께 ‘가난한 뇌’에서 탈출하는 방법을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가난한 환경으로 인한 스트레스가 뇌의 발달을 방해하고 지능에 영향을 미친다는 사실은 뇌과학 연구에서 꾸준히 드러나고 있습니다. 가난 자체가 뇌 기능을 떨어뜨리는 절대적인 요인은 아니지만 스트레스에 취약하도록 .. 2021. 1. 8.
가난한 친구를 멀리 하라? 가난한 사람이 서로 닮는 이유 부자와 자주 만나면 성공하는 습관을 기를 수 있고, 가난한 사람과 자주 만나면 가난해진다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비슷한 성향을 지닌 사람일수록 쉽게 친해질 수밖에 없고, 가깝게 지내는 과정에서 서로 영향을 받게 된다는 뜻일 텐데요. 가난한 사람이 서로 닮는다는 것은 정말 근거가 있는 이야기일까요? 오늘은 하나은행 1Q블로그와 함께 부와 성공을 좌우하는 ‘끼리끼리의 법칙’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미국의 부자 연구가 토마스 콜리는 350명이 넘는 ‘부자’와 ‘가난한 사람’의 습관이 어떻게 다른지 5년 동안 연구했습니다. 그 결과 가난한 사람들 중 96%가 부정적이고 유해한 사람들과 어울려 지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토마스 콜리는 가난한 집단의 특징을 크게 세 가지로 정의했는데요. 첫 번째는 세상에 대한 부정.. 2020. 12. 17.